박노섭 교수님의 Introduction to Forensic Science 과목을 듣는 정보법과학 전공 학생들이 4월 13일에 강원지방경찰청에 견학을 다녀왔습니다. 처음엔 증거분석실에서 과학수사에 관련된 영상물을 시청하였습니다. 그 후 증거분석실 견학조와 KCSI 과학수사버스 견학조로 나뉘어 견학을 진행하였습니다.

증거분석실에서는 과학수사에서 증거물 수집, 분석에 사용되는 도구와 기구들을 소개하여 주셨습니다. 그 후 지문 체취에 대해 계장님께 더 자세한 설명을 들었습니다. 빛의 종류, 그리고 색에 따라 증거물에 남아있는 지문의 선명도가 달라지는 것이 신기했습니다. 그 후 학생들이 직접 자신의 지문을 체취 해보는 색다를 경험을 하였습니다.

KCSI 과학수사 버스는 안에 있는 특수한 장비들로 증거물 분석을 할 수 있는 무려 6억이 넘는 특수한 버스였습니다. 여러 가지 증거물들을 분석하는 기구들이 있었는데 우선 CCTV 증거물 분석을 하는 모니터를 소개하여 주셨습니다. 현재 한국에는 아주 많은 CCTV가 있지만 그 중 몇 기기들은 연식이 오래되 화질이 좋지 못해 수사에 난항을 겪기도 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. 그 후 지문을 관측하는 현미경을 소개하여 주셨습니다. 한 학생이 현미경에 손가락을 넣자 지문과 땀샘까지 선명하게 모니터에 나타났습니다. 그 후 학생이 옷에 손가락을 비빈 뒤 다시 현미경에 넣으니 땀샘이 보이던 자리에 흰 색의 섬유조직이 붙어있었습니다. 이것을 보여주며 에드먼드 로카르의 교환법칙을 설명해 주셨는데 모든 물질은 접촉하면 흔적을 남긴다는 법칙; 즉 모든 사건현장에는 증거물이 남는다는 법칙이었습니다.

이 두 견학을 마친 후 마지막으로 사이버 수사실을 견학했습니다. 처음엔 사이버 수사와 관련된 영상물을 시청하였습니다. 그 후 사이버 수사에 증거물 수집 과 실제 수사에 사용되는 기구들을 보여주신 후 학생들의 나이대가 흔히 당할 수 있는 피싱 사기와 관련된 설명, 예시와 대처법을 소개하여 주셨습니다. 학생들이 수업시간에 교수님의 말씀과 강의 자료만으로 접했던 것들을 실제로 체험하여 더 깊은 이해를 할 수 있게 되었던 뜻 깊은 견학이였습니다.

Leave a Comment

15 − 12 =